치약에도 종류가 많으니…, 그 중 나에게 맞는 치약이 따로 있을 것입니다.

치약은 충치예방, 구취제거, 치석 및 치주질환 예방, 치태제거(안티플라그) 등을 기준으로 하여 다른 기능이 있는 성분을 추가 하기도 한다고 하는 군요.

올바른 치약을 선택해야 건강한 치아를 유지할 수 있겠지요. 치아상태나 잇몸상태에 올바른 치약 선택법을 식약청에서 발표한 자료를 기준으로 살펴 보도록 하겠습니다.

올바른 치약 선택법

두 살 이하:
불소가 함유되지 않는 구강세정제를 이용하는 것이 좋다고 하는 군요.

세 살 ~ 영구치 생길 때(초등학교 3~4학년)까지:
불소가 함유된 어린이용 치약을 이용하여 충치 예방에 신경을 써야 합니다. 불소 함유 여부는 치약 표면에 기재 되어 있습니다.

이가 시린 사람:
연마제가 많이 함유된 치약은 시린 증상을 악화 시킬 수 있으므로, 인산삼칼슘, 질산칼륨이 함유된 치약을 선택하는 것이 좋습니다. 치아에 보호막을 형성해 치아가 시린 증상을 완화 시켜 준다고 합니다. 치솔도 부드러운 치솔을 쓰는 것이 좋겠지요.

충치가 심한 사람 :

충치에는 불소가 함유된 치약을 선택하는 것이 좋겠지요. 치약에 함유된 불소 성분의 양은 치약 표면에 쓰여져 있는데, 최고 기준치인 1000ppm이내에서 되도록 불소 성분(불화나트륨, 일불소인산나트륨)이 많이 함유된 치약을 고르는 것이 좋습니다. 불소가 함유된 치약은 치아의 내산성을 높여 충치를 예방하는데 도움이 되기 때문입니다.

충치가 생기는 이유는 입안에 남아 있는 당분에 세균에 의해 부패되어 산(酸)을 만들고 이 산이 치아를 부식시켜 발생합니다. 따라서 불소가 함유된 치약으로 음식을 섭취한 후 3분 이내에 양치질을 하는 것을 잊지 말아야 되겠네요.

잇몸 질환이 있는 사람:
치은염이나 치주염과 같은 치주질환을 앓고 있는 사람은 소금, 초산토코페롤(비타민E), 피리독신(비타민B6), 알란토인류, 아미노카프론산, 트라넥사민산 등이 함유된 치약을 고르는 것이 좋습니다.

치태, 치석침착 등으로 치아가 변색된 사람 :
치태를 제거하기 위해서는 연마제 성분이 들어간 치약을 선택해야 합니다. 연마제 성분이 치아 표면의 치태를 마모 시키기 때문입니다.

치석 예방에는 피로인산나트륨이 함유된 치약, 치태제거를 위해서는 탄산칼슘, 이산화규소 및 인산수소칼슘 성분이 들어있는 치약을 고르면 되겠습니다.

단, 마모도가 너무 높은 치약은 치태를 제거하면서 치아에도 손상을 줄 수 있기 때문에 자신의 치아 상태에 따라 적절한 마모도의 치약을 고르도록 해야 되겠습니다. 앞에서 살펴 본 것처럼 이가 시린 사람을 연마제가 들어간 치약을 고르면 곤란하겠지요.

치약 성분에는 치아를 밝게 빛나게 해 주기 위한 연마제와 거품을 발생시켜 치석을 세척하는 기포제, 그리고 상쾌한 기분이 나게 해 주는 착향제 등 여러 성분이 들어 있다고 합니다. 건강한 치아를 가지고 있는 사람은 아무 치약이라도 크게 문제가 되지는 않겠지만,

어린이나 자신의 치아에 약간의 문제가 있는 사람은 자신에게 맞는 치약을 꼼꼼호게 고를 필요가 있는 것 같습니다.

그리고, 양치질을 한 후 치약 성분을 완전히 헹구어 내지 않으면 도리어 입 냄새가 나는 원인이 되기도 한다고 하니, 양치질 후에 치약 성분이 입안에 남지 않도록 잘 헹구어 주는 것 잊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