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금구매 할부구매

무이자할부는 왠지 이득을 보는 느낌일 것입니다. 때로는 구매하고자 하는 물품에 무이자할부조건이 있는가를 애써 찾아 보기도 할 것입니다.

이자를 내지 않아도 되니 이득을 보는 것이 분명한 것 같지만,

무이자할부로 구매하는 것이 현금으로 구매하는 것보다 과연 이득일까요?

무이자할부는 빚

무이자할부 구매는 비록 이자는 내지 않지만 빚임에는 틀림없습니다. 물건이 내 수중에 있기는 하지만, 동시에 갚아야 할 돈이 앞으로 몇 달간 청구됩니다.

이자가 없다고 해서 빚이 아니라고 할 수는 없습니다.

만약, 무이자 할부한 금액을 통장에 미리 넣어 둔 상태에서 무이자로 긁었다면 통장에 이미 갚아야 할 돈이 들어 있으므로 다른 빚과는 다른 것 아니냐고 반문할 수도 있지만, 과연 무이자할부에 해당하는 금액을 미리 떼어 놓는 분이 얼마나 될까 의문입니다.

충동구매

무이자할부구매의 숨은 문제는 충동구매 가능성입니다.

실제로 꼭 필요한 물건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무이자할부라는 상술에 설득되어 구매할 가능성은 없을까요? 그래도 무이자 할부이니 낫지 않냐고 반문할 수도 있지만, 갖고 싶은 것 다 가지면서 돈을 모으기란 부모님이 큰 재산을 물려 줄 것이 아닌 이상 땅 파서 돈 찾기 만큼이나 힘들다는 것을 인정해야 할 것 같습니다.

무이자할부에 혹해서 충동 구매한다면 무이자할부가 주는 이득이란 없다고 보아도 될 것 같습니다.

무이자할부가 유리한 경우는 없을까?

무이자할부가 유리한 경우가 있을 수는 있다는 것을 저도 인정합니다. 바로 이런 경우인데요, 무이자할부에 해당하는 금액을 CMA에 넣어 놓고 결제일마다 결제계좌로 이체한다면 CMA에서 이자 수익을 얻을 수 있을 것입니다.

물건도 구매하고 이자 수익은 내가 챙기고…, 이렇게 무이자할부로 구매를 한다면 그야말로 일석이조라고 할 수도 있겠습니다만,

문제는 그렇게까지 하여 무이자할부로 구매하는 분이 얼마나 될 까 하는 점입니다.

제 경우는 이렇게까지 하여 무이자할부를 이용하는 축에는 끼지 못할 것 같네요. 아마 많은 분들이 저와 비슷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즉, 무이자할부가 있으면 일단 ‘옳다구나~’ 하고 카드를 긁는 유형 말입니다.

만약, 꼭 필요한 물건이고 무이자 조건이 있다면 무이자로 긁는 것이 신용카드 포인트도 누리고 이자도 내지 않는 최선의 방법이 아닐까 생각할 수도 있을 듯 합니다.

그러나, 신용카드 포인트로 부자 되었다는 사람 들어 본 적…

아마 없을 것입니다.

최선의 방법은 무이자할부 보다는 현금 구매 마인드를 가지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무이자건 그렇지 않건 현금이 준비되어 있지 않다면 카드 긁는 습관을 버리는 것이 서민들이 하는 재테크여야 하지 않을까 하는 거죠.

필요한 물건이 있으면, 그에 필요한 현금을 모으는 것, 이건 사실은 재테크입니다.

왜냐하면, 재테크는 돈을 더 벌기 위한 것에도 적용되지만 돈을 덜 쓰는 것에도 적용되어야 하고, 필요한 물건을 구매하기 위해 현금을 모으는 것은 단순히 구매 시기를 늦춘다는 점을 너머 불필요한 구매는 하지 않는 습관을 몸에 베개 하고 결과적으로 돈을 덜 쓰는데 기여하기 때문입니다. 

무이자할부 대신 현금구매를 하는 마인드는 실천해 보면 분명하게 돈을 덜 쓰는 효과가 있다는 것이 검증될 것입니다.

돈을 덜 쓰는 것 역시 중요한 재테크 노하우가 아닌가 생각합니다.

꼭 필요한 물건을 구매하기 위해 현금을 모은 상태에서 무이자할부 조건으로 구매한 후 CMA에 그 돈을 넣음으로써 이자 수익을 노리든 아니면 그냥 현금으로 구매하고 말든, 그건 개인적 취향의 문제입니다.

중요한 것은 물건을 구매할 돈도 없으면서 무이자로 긁어 놓고 왠지 이득을 본듯한 착각에는 빠지지 않는 것입니다. 이런 일을 경험했던 기억이 있는 분은.

현금구매 마인드로 바꾸어 보세요. 분명이 지출이 줄어 들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