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수화물 중독증 증상과 대책은?

비만인 사람의 75% 정도는 탄수화물 중독증에 걸려 있는 상태라고 합니다.

역으로 탄수화물 중독증에 걸리면 살이 찌기 쉽고, 또 어렵게 다이어트를 했더라도 요요 현상에 걸리기 쉽다는 얘기이기도 합니다.

탄수화물 중독증?

밥을 먹은 지 얼마 되지 않았는데도 허기를 느껴 빵, 과자, 케이크, 사탕, 초콜릿, 아이스크림 등 당분이 많이 함유된 음식을 먹고 싶은 욕구를 억제하지 못하는 증상입니다. 하루 탄수화물 적정 섭취량인 300~400g 보다 더 많은 탄수화물을 섭취하게 되죠. 병이라고 불릴 정도는 아니지만 당뇨, 고지혈 등의 현대병의 원인이 될 수도 있는 식습관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생리적으로는 혈중 포도당 수치가 높아지면서 인슐린이 분비되고 다시 혈당이 낮아져 몸이 당분을 요구하게 되어 탄수화물을 계속 섭취하는 악순환이 반복된다고 합니다.

건강상 면역력이 약해지고, 당뇨, 지방 간, 고지혈, 동맥 경화를 유발 할 수도 있고 우울증을 동반 할 수도 있으며, 외형적으로는 살이 찌게 되는 결과를 낳게 됩니다. 

탄수화물 중독 증상

증상은 밥을 많이 먹어도 허기를 계속 느끼고, 위가 가득 찼는 데도 초콜릿, 아이스크림 등의 단 음식이 계속 땡기고, 어떤 일이든 집중하기 힘들고, 식사 후에도 몸에 기운이 없는 증상들이 나타난다고 하는 군요.

하지만, 성장기에 있는 학생들의 경우 밥 먹고 돌아서기만 해도 배고픈 것은 정상적인 현상이죠. 또 식사 후에 단 디저트를 좋아 하는 사람도 있고, 몸에 다른 이상이 있는 경우에도 몸에 기운이 없는 증상은 나타날 수 있습니다.

따라서, 아래의 자가 진단 법을 활용해서 점검해 보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탄수화물 중독증 자가 진단법

우리나라는 주식이 밥이고 밥에는 탄수화물이 많이 함유 되어 있기 때문에 탄수화물 중독에 취약한 것 아니냐는 생각을 할 수도 있지만, 이는 잘못된 생각인 것 같습니다.

탄수화물 중에서도 단 음식에 과도하게 집착하는 것을 탄수화물 중독입니다.

물론 밥에도 당 성분이 없는 것은 아니지만 밥을 주식으로 한다고 해서 탄수화물 중독증에 쉽게 걸리는 것은 아닙니다.

정확하게 검증된 것은 아니지만, 아래 질문들에 답을 해 봄으로써 자신이 탄수화물 중독증에 걸린 것은 아닌 지 대략적으로 점검 해 볼 수 있습니다.

  1. 식사 후 얼마 되지 않아서 금방 허기가 진다.
  2. 식사 후 단맛이 도는 디저트를 즐긴다.
  3. 원두커피보다는 설탕을 넣은 커피를 즐긴다.
  4. 스트레스를 받으면 식욕이 당긴다.
  5. 스트레스를 받았을 때에 간식을 먹게 되면 기분이 안정이 된다.
  6. 무언가 먹지 않으면 불안한 느낌이 들면서 일이나 공부 등에 집중하기가 힘들다.
  7. 습관적으로 빵이나 과자를 찾게 된다.
  8. 아침을 거른 날보다 아침을 먹은 날 더욱 점심시간이 되지 전에 배가 고프다.
  9. 패스트푸드나 인스턴트 식품을 즐겨먹는다.
  10. 식사 후 졸리고 나른한 경우가 종종 있다.
  11. 빵이나 과자, 케익을 먹기 시작하면 양을 조절하지 못하고 끊임없이 먹게 된다.
  12. 많이 먹어도 배가 부른 느낌이 쉽게 들지 않는다.
  13. 배가 불러도 입에서 음식이 당겨 음식을 제한하지 못한다.
  14. 부모님 중 혈압, 당뇨, 심장병, 고지혈 증 등의 순환기질환을 가진 분이 계시다.
  15. 잡곡밥보다는 흰쌀 밥을 선호한다.
  16. 밀가루음식(국수, 스파게티, 흰 식빵, 케익류 등)을 선호하며 일주일에 3회 이상 주식으로 밀가루를 찾는다.
  17. 맛있는 음식을 먹는 상상을 하거나 음식을 보아도 먹고 싶은 욕구가 강하게 든다.
  18. 평소 운동을 규칙적으로 하지 않고 생활 운동량도 많지 않다.
  19. 체중을 감량하더라도 다시 쉽게 찐다.
  20. 부모형제나 친인척 중에 비만인 사람이 있다.

위 질문 들에 ‘예’ 라고 생각되는 항목이

  • 6개 이하면 정상,
  • 7~13개면 위험,
  • 14개 이상이면 탄수화물 중독증 이라고 의심해 볼 수 있습니다.

자가진단 법 출처: 네이트 지식

탄수화물 중독증에 대한 대책

단 음식을 과도 하게 또는 편중 되게 많이 먹는 것이 이 증상이기 때문에 대책은 당연히 균형 잡힌 식습관으로 바꾸는 것입니다.

그러나, 갑자기 단 음식을 끊으면 오히려 금단 현상이 일어날 수도 있고, 또 식습관을 바꾼다는 것은 말처럼 쉬운 것은 아닙니다.

자신이 꼭 스스로 치유 말겠다는 의지를 가지고,

  • 식후 30분 정도 지나 걷기 운동을 하고,
  • 방울 토마토를 준비하여 단 것이 땡길 때 마다 허기를 느낄 때 마다 먹고,
  • 때때로 녹차나 허브 티를 즐기고
  • 밥은 되도록 현미와 잡곡을 섞어 먹으며, 서서히 단 음식 먹는 것을 줄여 나가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담배 피는 사람이 담배 끊기가 어려운 것처럼 탄수화물 중독증에 걸린 경우에 이에서 벗어나는 것이 쉬운 일은 아닙니다.

하지만, 건강을 생각하고 또, 날씬한 몸매를 꿈꾼다면 꼭 탄수화물 중독증에 걸려서가 아니더라도 단 음식이나 인스턴트 음식 섭취는 줄이는 것이 좋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